머피칼럼

전체 501건의 글이 있습니다.

[캐나다이민] 알버타주정부 이민 재개, 그러나 접수에 성공한 사람이 없다??

  적체량의 증가 및 규정변경 등으로 인해 한동안 중단되어 왔던 알버타주정부 이민 프로그램중 일부프로그램에 대한 접수가 캐나다 시간으로 6월 11일 재개되었습니다.선착순 지원이 될것이라는 초기 예상과 달리, 일정정도의 신청을 받아 지원풀을 형성한 ..

등록일자 : 2024-06-12
머피칼럼 > 머피칼럼


머피홈페이지 리뉴얼 안내입니다

머피홈페이지 리뉴얼 안내입니다.  1) 머피의 수속대행 서비스 페이지가 보다 접근성 있게 변경되었습니다.  2) 상담예약 페이지가 변동되었습니다.  3) 학교의뢰와 견적요청 서비스가 신설되었습니다.  4) 모바일에..

등록일자 : 2024-06-03
머피칼럼 > 머피칼럼


[캐나다유학]서드버리 유학에서 영주권까지 (feat. 나는 마크밀러가 싫다)

캐나다에 계신 분들 보면 생각보다 더 용감한, 그러나 정작 본인은 “무모함이 버티게 한거죠.” 라고 툭! 담백하게 말씀하시는 분들이 많으신데요.   이 용감한 전략은 바로 ‘캐나다 외곽에서 시작하는 법’이 되겠습니다. &nbs..

등록일자 : 2024-06-02
머피칼럼 > 머피칼럼


[캐나다유학] 5월 18일자PGWP 관련 토론토스타 기사 발췌

5월 18일자, 토론토스타 기사입니다.   구독을 해야 완전한 내용을 확인하실수 있으실텐데요,  요지는 캐나다의 유학후 취업비자인 PGWP 발급 기준이 변동될수 있으며, 이를 위해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있다는 소식입니다.  ..

등록일자 : 2024-05-21
머피칼럼 > 머피칼럼


[캐나다유학/이민] 이민국 서류 수속기간 확인 툴 개선 안내 (2024년 5월 2일 이민국 업데이트)

영주권이나 비자 수속을 한 후, 얼마나 걸리는 지... 하염없이 기다리는 시간이 너무 초조하시고 힘드실텐데요.   그 동안 확인하셨던 Checking procssing time섹션을 업데이트 하면서 영주권/비자 신청자들이 최조 접수부터 최종 승인까지 예..

등록일자 : 2024-05-13
머피칼럼 > 머피칼럼


[캐나다이민] 캐나다스타트업 변경 및 자영이민 신규 접수중단 공지

  캐나다밖에서 영주권을 신청할수 있는 대표적인 두가지 카테고리 "Start-up 과 Self employed "   신규 지원자 증가 및 적체 심화에 따라 캐나다이민국이 이 두가지 카테고리에 손을 댔습니다. ..

등록일자 : 2024-04-30
머피칼럼 > 머피칼럼


[캐나다유학] 캐나다유학비자 소지자의 캠퍼스 밖 20시간 이상 근무가능 불가 공지

캐나다이민국은 4월 30일부로, 코로나이후 부족한 노동시장의 수요를 충당하기위해 국제학생에게 부여했던  주당 20시간 이상의 근무 조치를 해제한다고 발표했습니다.    덧붙여 오는 9월부터는..

등록일자 : 2024-04-30
머피칼럼 > 머피칼럼


[캐나다이민] 오늘도 유용한 이민국 메뉴얼(브릿징워크퍼밋)

오늘은 이민국 매뉴얼 하나를 들고 여러분들을 찾았습니다.  머피 고객님들은 머피가 알아서 안내드리고, 챙겨드리고, 보듬어드리고, 아껴드리고, 이끌어드리니 (헉헉헉 ^^;;) 탈이 없는데,  혼자 진행하셨거나 진행..

등록일자 : 2024-04-26
머피칼럼 > 머피칼럼


[캐나다유학/이민] 한국 비자센터(VFS)이전 안내

캐나다 비자센터 이전 소식을 안내드립니다.    학생비자, 취업비자, 워킹홀리데이 비자를 받기 위해서는 바이오메트릭스 절차까지 완료돼야 비자 수속이 재개됩니다.   따라서 머피 역시, 비자 진행 후 요청레터에 따라 머피고객님들께 개..

등록일자 : 2024-04-04
머피칼럼 > 머피칼럼


[캐나다이민] 이민국 접수비 인상 안내(4월 30일 이후 적용)

캐나다 연방정부는 이민국 접수비 인상 안내 발표를 했습니다.  이는 캐나다 통계청이 발표한 22년과 23년, 지난 2년 간의 소비자 물가 지수 상승율에 따라  가장 가까운 5달러 단위로  반올림되어  계산된 금액입니다. ..

등록일자 : 2024-04-03
머피칼럼 > 머피칼럼